arirang mobile

South Korea prepares to become world's 7th space power
Updated: 2021-06-03 04:57:38 KST
- South Korea Signs NASA's Artemis Accords, Pledges Strengthened R.O.K.-U.S. Space Exploration Partnership
- ‘아르테미스 협정' 체결, 미국 항공우주국(NASA)와 우주 기술.연구 협력 강화 기약


Republic of Korea's Minister of Science and ICT Lim Hye-sook signed the Artemis Accords in Seoul, making the country the tenth signatory to pledge to the NASA-led initiative. Alongside principles such as transparency and peaceful exploration, areas for cooperation anticipate infrastructure development and joint response against security threats in space are expected as priorities. To illuminate the future of space exploration for South Korea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Yoo Joonkoo, Research Professor of the Center for International Law, KNDA(Korea National Diplomat Academy) and Michelle L.D. Hanlon, Space Lawyer, Co-founder of For All Moonkind, join us.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서울에서 아르테미스 협정에 서명함으로써, 대한민국은 미국 항공우주청(NASA)이 주도하는 협정의 10번째 서명국이 되었다. 투명성과 우주공간의 평화로운 이용과 같은 원칙과 더불어 강조될 협력 분야는, 인프라 개발과 우주 보안 위협에 대한 공동 대응일 것 으로 예상된다. 한국과 국제사회를 위한 우주 탐사의 미래를 논하기 위해, 유준구 국립외교원 국제법센터 연구교수, 그리고 Michelle L.D. Hanlon 우주법 변호사 겸 유엔 우주 공간 평화 이용 위원회 영구 관측 기관인 For All Moonkind의 공동 창업자와 이야기를 나누어 본다.


Joonkoo Yoo, Research Professor at Center for International Law, Institute of Foreign Affairs and National Security, Korea National Diplomatic Academy

Michelle L.D. Hanlon, Space Lawyer, Co-founder For All Moonkind, Co-Director Air and Space Law at the University of Mississippi
Reporter : osy@arirang.com